•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쇼핑지식

    MY
    쇼핑지식

    눈 운동 효과, 이 정도일 줄이야…

    • 매일경제 로고

    • 아이비케어

    • 조회 : 1,766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 올해 중학교 3학년인 이영신 군은 전교 12등이던 성적을 이번 중간고사에서 3등으로 끌어올렸다. 물론 공부도 열심히 했지만 눈 운동 덕을 많이 봤다. “매일 5번 정도 눈 운동을 했더니 암기력이 좋아지고 공부하는 재미와 자신감이 붙었다”는 설명이다. 

    # 고등학교 2학년 최은지 양. 평소 공부는 열심히 하는데도 성적은 반에서 중하위권이다. 최 양의 시력은 마이너스 0.4 디옵터 고도 근시였다. 안경을 써도 칠판글씨가 안보여 수업시간에 집중력이 떨어진 것. 하지만 이번 중간고사에는 3등을 했다. 시력이 0.6으로 안경을 쓰지 않아도 될 만큼 좋아졌다. 최 양은 “작년 11월부터 하루도 거르지 않고 눈 운동을 했다”고 말했다. 

    눈 운동을 꾸준히 하면 시력이 좋아지고 머리도 좋아져 공부를 잘할 수 있을까? 이를 뒷받침할 과학적인 근거와 다양한 실험결과들이 있다. 

    우선 눈 운동을 하면 창의력이 높아진다. 2009년 미국 리처드스톡턴 대학 연구팀이 성인 남녀 62명을 대상으로 눈 운동에 대한 흥미있는 실험을 했다. 결론은 30초간 눈 운동을 한 사람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훨씬 많이 냈다는 것. 연구팀은 눈 운동이 대뇌의 움직임과 관련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눈 운동을 하면 암기력이 20% 이상 향상된다. 지난 2011년 10월 MBC ‘뇌깨비’라는 프로그램에서 초등학생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30초 동안 눈 운동을 실시한 결과 대학생은 24%, 초등학생은 21.4% 정도 암기력이 높아진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매일 눈 운동을 한다는 초등학교 3학년 여학생은 인터뷰에서 “눈 운동을 하면 이해가 잘 되고 책도 빨리 읽고 머리가 맑아지면서 집중력이 좋아진다”고 말했다.

    ◇ 눈과 뇌 신경, 서로 연결되어 있다 = 이처럼 눈 운동을 하면 집중력과 암기력, 창의력이 좋아지는 원리는 뭘까. 이는 눈과 뇌의 신경이 서로 연결되어 있기 때문이다. 눈 운동을 하면 눈의 시신경이 전두엽을 활성화해 소뇌를 자극, 창의력과 집중력을 향상시킨다는 것. 

    성균관대학교 생명과학부 서민아 교수는 “우리 몸의 모든 기능을 관장하는 뇌에는 신경회로망이 있다. 눈 운동을 조절하는 신경회로망이 뇌의 고급 인지 기능을 담당하는 신경회로망과 서로 겹쳐져 있어 두 기능을 동시에 수행할 때 서로 영향을 미치게 된다”고 설명했다.

     

    눈 운동을 하면 집중할 때 발생하는 SMR파 수치도 증가한다.<눈 운동을 하면 집중할 때 발생하는 SMR파 수치도 증가한다.>

     

    ◇ 눈 운동하면 시력도 좋아질 수 있어 = 안과전문의들은 수시로 눈의 피로를 풀어주면 눈이 나빠지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고 조언한다. 특히 눈을 운동하면 눈 주위의 근육이 건강해지고, 눈이 일시적으로 나빠진 가성근시자는 시력이 회복되는 경우가 많다. 마치 운동을 꾸준히 하면 근육에 탄력이 생기고 몸이 건강해지는 것과 같은 원리다. 

    일본의 유명 안과의사인 나카가와 카즈히로 박사는 <하루 10분 어린이 운동법>이라는 저서에서 “어린이의 근시는 보통 8세에서 시작, 18세까지 진행되는데 특히 10세부터 14세까지는 매우 빨리 진행된다. 이 시기를 놓치면 시력 회복이 어렵고 급격히 나빠질 수 있으므로 이 시기에 시력 회복을 위한 적절한 눈 운동을 하면 큰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주장한 바 있다. 

    ◇ 눈 운동 꾸준히 하기는 불가능…눈 운동 보조기기 필수 = 이처럼 눈 운동은 머리를 좋게 하고 시력저하를 예방, 개선하는 놀라운 효과가 있지만 습관을 들여 꾸준히 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정확한 운동 방법을 모르는 데다 운동과정 자체가 지루해 한두번 하다가 대부분 포기하고 만다. 이럴때 눈 운동 보조기기를 이용한다면 습관을 들여 꾸준히 할 수 있다. 

    얼마전에 눈 운동기를 구입해 사용하고 있다는 권성훈씨는 “눈 운동을 해본 사람은 알겠지만 과정이 몹시 지루해 왠만한 사람은 절대 못한다”며 “1년치 눈물액과 안경값 절약한다 생각하고 눈 운동기를 구입해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 눈 운동기 구입 요령 =현재 시중에는 몇 가지 눈 운동기 제품들이 나와 있다. 이 중에서 가장 추천할만한 제품은 ‘눈짱맘짱 아이비케어(www.ibcare.kr)’다. 

    많은 소비자들이 아이비케어를 찾는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다. 가장 큰 이유는 눈은 물론 두뇌까지 운동시켜주는 ‘복합기능’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아이비케어는 눈 운동 외에도 눈 주위의 경혈점들을 자극하는 지압 기능, 집중력 강화 기능, 숙면유도 기능을 제공한다. 눈과 두뇌를 모두 운동시키는 복합 운동기다. 특히 두뇌 운동은 자체 개발한 바이노럴비트음을 이용, 골전도스피커를 통해 알파파와 세타파 같은 뇌파를 유도하는 방식이다. 이는 엠씨스퀘어와 같은 집중력 강화기의 기능인데, 골전도스피커를 채용해 성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켰다. 

    또한 무게가 가볍고 사용이 매우 편리하다는 점도 큰 장점이다. 무게를 80g 이하로 줄였고 안경(고글) 타입으로 만들어 안경처럼 착용하고 있으면 자동으로 운동을 시켜준다. 특히 요즘 아이들은 어릴때부터 눈이 급격히 나빠져 눈 운동을 시키려는 부모들이 많지만, 아이들은 지루함을 참지 못하기 때문에 금방 싫증을 낸다. 참고로 시중의 눈 운동기들은 무게가 450g 이상이고, 손으로 들고 사용하는 방식이어서 불편하다. 

    이렇듯 사용이 편리하고 기능도 많으면서 판매가격이 10만원 중반대로 가장 저렴하다.

     

    아이비케어는 안경 타입으로 쉽게 눈 운동을 할 수 있다<아이비케어는 안경 타입으로 쉽게 눈 운동을 할 수 있다>

     

    아이비케어는 해외 시장에서도 인기다. 이 분야의 선진국인 일본과 독일도 안경 타입의 제품을 아직 내놓지 못하고 있다. 일본과 독일에 연간 12만대의 수출 계약을 체결한 것도 이 때문이다. 이렇듯 아이비케어가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이유는 높은 기술력 덕분이다. 이러한 기술력의 배경에는 국내 응용광학계의 권위자인 정진호 박사와 로봇 설계 전문가인 권창민 대표, 한의사인 김선국 박사의 3년에 걸친 노력이 있다. 

    제품 개발을 주도한 권창민 대표는 “아이비케어는 600개가 넘는 초소형 부품들로 이루어져 있다. “모든 부품들을 정밀한 로봇 설계기술로 한치의 오차없이 완벽하게 제어하는 것이 핵심기술”이라고 설명했다. 

    아이비케어는 자녀의 시력이 급격하게 떨어져 고민하는 부모나 집중력과 암기력이 필요한 학생, 노안, 치매를 걱정하는 중장년이나 노인 모두에게 필요한 제품이다. 특히 안경의 길이 조절이 가능해 한대 구입하면 6세 이상의 어린아이부터 노인까지 모두 사용할 수 있어 경제적이다. 

    현재 직영 판매몰(www.ibcare.kr)에서 호국의 달을 기념해 특별할인판매를 실시하고 있어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아이비케어는 로봇 설계 기술로 만든 세계 최초의 눈과 두뇌 복합 운동기다.<아이비케어는 로봇 설계 기술로 만든 세계 최초의 눈과 두뇌 복합 운동기다.>

     

     

     

    이선미기자 smile@etnews.com

    신고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디지털/가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