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구글의 비밀 프로젝트 '구글X' 대체 뭘 만드나?

    • 매일경제 로고

    • 2011-12-20

    • 조회 : 1,07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구글이 신체 착용(wearable) 컴퓨터를 개발하고 있다고 뉴욕타임스가 주장했다.

     

    19일(현지시각) 뉴욕타임스는 구글의 비밀 연구소인 구글X 랩 연구원의 말을 인용해 구글이 옷이나 신체에 착용할 수 있는 컴퓨터를 만들기 위해 인력을 충원해 왔다고 주장했다. 이 프로젝트의 목적은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과 더 많은 정보를 주고받아 모바일 광고 효과를 높이기 위한 것이라는 설명이다.

     

    기사이미지

    구글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정보를 주고받으면서 사용자의

     머리 위로 더 많은 정보를 보여줄 수 있는 HUD를 개발하고 있다고

     뉴욕타임스, 9to5구글 등이 주장했다. <이미지 출처 : Slashgear>

     

    뉴욕타임스는 “지난해 애플과 구글은 비밀리에 웨어러블 컴퓨터 개발 프로젝트를 각각 시작했으며 이 두 회사의 주요 목표는 더 많은 스마트폰을 판매하는 것”이라고 소개했다. 구글의 경우 더 많은 스마트폰 판매는 더 많은 모바일 광고를 보여주는 것을 뜻한다고 설명했다.

     

    구글X 랩의 연구원들은 옷이나 신체에 붙일 수 있는 컴퓨팅 기기를 개발하고 있으며, 이 기기는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과 커뮤니케이션하면서 정보를 받게 된다. 이 기기를 개발하기 위해 구글은 노키아랩, 애플 및 소형 웨어러블 컴퓨터에 특화된 엔지니어링 대학들에서 전자 엔지니어들을 채용해 왔다고 뉴욕타임스는 주장했다.

     

    또 온라인 미디어 9to5구글은 자사의 소식통을 인용해 구글이 웨어러블 컴퓨팅 기기로 두꺼운 테두리의 안경을 개발, 프로토타입 후반 단계라고 주장했다. 이 안경에는 몇 가지 버튼이 있고 공급받은 정보에 대해 머리 위로 디스플레이를 띄워준다.

     

    9to5구글에 따르면 지난 2011년 6월 웨어러블 컴퓨팅의 선구자인 리처드 듀발 박사가 애플에서 구글로 이직했으며, 듀발 박사가 구글의 웨어러블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팀을 이끌고 있다.

     

     

    박현선기자 hspark@etnews.com

    전자신문미디어 테크트렌드팀 trend@etnews.com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디지털/가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