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쇼핑지식

    MY
    쇼핑지식

    [2022 카타르] '아사노 결승골' 일본, 독일에 2-1 역전승…'죽음의 조' 경쟁 우위

    • 매일경제 로고

    • 2022-11-24

    • 조회 : 3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일본이 '전차 군단' 독일을 침몰시켰다.

     

    일본 23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독일에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일본의 도안 리쓰가 23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독일과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득점을 기록한 이후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일본은 전반 33분 페널티킥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에만 2골을 몰아치는 집중력을 선보이며 짜릿한 역전승을 완성했다.

     

    FIFA 랭킹 24위의 일본이 속한 E조는 스페인(7위), 독일(11위), 코스타리카(31위)가 포진해있어 이번 대회 죽음의 조로 손꼽힌다.

     

    4년 전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한국에 패하며 조별리그 탈락 수모를 겪었던 독일은 같은 아시아 국가인 일본도 넘지 못하며 아시아 지역과의 악연을 이어갔다.

     

    일본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마에다 다이젠이 독일 골문을 겨냥했고 구보 다케후사, 가마다 다이치, 이토 준야가 지원 사격했다.

     

    다나카 아오와 엔도 와타루가 허리 라인에 배치됐고 나가토모 유토, 이타쿠라 고, 요시다 마야, 사카이 히로키가 수비 라인을 구축했다. 골키퍼 장갑은 곤다 슈이치가 꼈다.

     

    독일도 같은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카이 하베르츠가 최전방에 배치됐고 2선에 세르주 그나브리, 자말 무시알라, 토마스 뮐러가 자리했다.

     

    일카이 귄도안과 요주아 키미히가 중원을 지켰고 포백 라인은 다비트 라움, 니코 슬로터베크, 안토니오 뤼디거, 니클라스 쥘레로 구성됐다. 골문은 마누엘 노이어가 지켰다.

     

    전반전은 독일이 경기장을 넓게 사용하며 높은 점유율을 바탕으로 일본을 압박했다. 일본은 독일의 파상공세를 침착하게 막아내며 역습으로 반전을 꾀했다.

     

    일본은 전반 7분 마에다가 독일의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되면서 득점으로 인정받지 못했다.

     

    이후 독일이 일본을 강하게 몰아쳤다. 전반 16분 뤼디거의 헤딩은 골대를 살짝 벗어났고 27분 하베르츠와 귄도안의 중거리 슈팅도 득점과는 거리가 멀었다.

     

    계속해서 기회를 엿보던 독일은 전반 33분 페널티킥으로 선제골을 챙겼다.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귄도안의 패스를 받은 라움은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에서 골키퍼에 걸려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그리고 키커로 나선 귄도안이 침착하게 마무리해 1-0을 만들었다.

     

    독일은 전반 추가 시간 하베르츠가 일본의 골네트를 갈랐지만 오프사이드로 아쉬움을 삼켰다.

     

    일본의 도안 리쓰가 23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독일과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슈팅을 시도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수비에 치중해서는 승리할 수 없는 일본은 후반전 역습에 날카로움을 더했다.

     

    일본의 기적은 교체 선수들이 써냈다. 후반 교체로 출전한 도안 리쓰는 후반 30분 미나미노 다쿠미의 낮고 빠른 패스를 노이어가 쳐낸 것을 놓치지 않고 왼발로 마무리했다.

     

    역전골은 마에다를 대신해 투입된 아사노 다쿠마의 발끝에서 나왔다. 아사노는 후방에서 길게 넘어온 공을 잡고 그대로 독일 페널티지역까지 진입했다. 슈팅 각이 얼마 없었지만 빈 틈을 노려 독일의 골망을 흔들었다.

     

    리드를 잡은 일본은 마지막까지 독일의 공격을 침착하게 막아내면서 승점 3을 챙겼다.

     

    신고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