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기아, 처녀작 'K8' 판매 돌입…"준대형 세단 정의 새로 쓰겠다"

    • 매일경제 로고

    • 2021-04-08

    • 조회 : 76

    • 댓글 : 1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기아가 8일 브랜드 첫 번째 모델 'K8'의 온라인 발표회를 열고 전국 엉업점에서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했다. /이동률 기자

    "그랜저 제대로 붙자" 기아 'K8', 첨단 기술 중무장

    [더팩트 | 서재근 기자] 기아가 브랜드 첫 번째 모델인 준대형 세단 'K8'의 온라인 발표회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K8은 지난달 23일 시행한 사전계약 첫날 1만8015대의 계약대수를 기록하며 흥행 청신호를 켰다. 이후 이달 7일까지 진행된 사전계약에서 모두 2만4000여 대를 기록했다. 이는 기아가 제시한 연간 국내 판매목표(8만 대)의 30%에 달하는 수치다.

     

    K8은 기아가 지난달 공개한 신규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를 반영한 모델로 신규 로고와 범퍼 일체형 라디에이터 그릴 등 브랜드 최초로 적용하는 디자인 요소가 곳곳에 적용됐다.

     

    주간주행등과 방향지시등의 기능을 하는 '스타 클라우드 라이팅'은 차문 잠금 해제 시 10개의 램프를 무작위로 점등하는 '다이내믹 웰컴 라이트' 기능을 적용했다. /이동률 기자

    특히, 주간주행등과 방향지시등의 기능을 하는 '스타 클라우드 라이팅'은 차문 잠금 해제 시 10개의 램프를 무작위로 점등하는 '다이내믹 웰컴 라이트(DWL)' 기능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이미지와 더불어 현대적인 느낌을 살린다.

     

    측면부는 유선형의 캐릭터 라인이 차체 볼륨과 조화로 역동적인 느낌을 연출하고, 후면부는 좌우 리어램프와 이를 연결하는 그래픽으로 구성된 '리어램프 클러스터'를 통해 입체적인 이미지를 완성했다.

     

    실내 공간은 일등석 공항 라운지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됐다. 12.3인치 계기반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부드럽게 이어진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와 12인치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운전자 중심 공간을 구현한다.

     

    아울러 메리디안 프리미엄 사운드와 실내 곳곳에 적용한 앰비언트 라이트(무드 조명)는 내비게이션과 연동해 제한속도 이상으로 주행 시 빨간 조명을 통해 시각적으로 운전자의 주의를 환기해주며, 야간에는 운전자에게 방해되지 않도록 자동으로 밝기를 낮춰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K8에는 12.3인치 계기반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부드럽게 이어진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이동률 기자

    이외에도 운전석 에르고 모션 시트·전동 익스텐션 시트, 앞 좌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 옷걸이형 헤드레스트를 갖춘 1열과 다기능 센터 암레스트, 고급형 헤드레스트, 3존 공조(뒷좌석 온도 제어)를 갖춘 2열로 구성, 모든 승객이 편안하고 쾌적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양을 적용했다.

     

    동력성능을 살펴보면, 2.5 가솔린 모델은 198마력의 최고출력, 25.3kgf·m의 최대토크, 복합연비 12.0km/ℓ를 확보했으며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R-MDPS)을 적용해 조향 직결감을 강화했다.

     

    3.5 가솔린은 최고출력 300마력과 최대토크 36.6kgf·m의 동력성능을 기반으로 전륜 기반 AWD 시스템과 전자제어 서스펜션을 적용함으로써 안정적이고 편안한 주행 감성을 구현하며 10.6km/ℓ의 복합연비를 갖췄다.

     

    3.5 LPI는 최고출력 240마력, 최대토크 32.0kgf·m의 동력 성능을 갖췄으며 8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해 기존 3.0 LPI 대비 배기량이 증가했음에도 약 5% 향상된 8.0km/ℓ의 복합연비를 달성했다.

     

    K8의 후면부는 좌우 리어램프와 이를 연결하는 그래픽으로 구성된 '리어램프 클러스터'를 통해 입체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이동률 기자

    안전성과 편의성도 눈여겨 볼만하다. 기아는 K8에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 2),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ISLA)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대거 탑재했다.

     

    또한, 후측방 모니터(BVM),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안전 하차 보조(SEA), 후석 승객 알림(ROA),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후진 가이드 램프 등을 적용했다.

     

    기아 관계자는 "K8은 기존의 패러다임을 벗어나 혁신적이고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상품성으로 대한민국 준대형 시장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모델"이라며 "편안한 이동수단을 넘어 고객에게 새로운 영감을 주는 공간으로 일상에 가치를 더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판매 가격은 △2.5 가솔린 노블레스 라이트 3279만 원(이하 개별소비세 3.5% 기준), 노블레스 3510만 원, 시그니처 3868만 원 △3.5 가솔린 노블레스 라이트 3618만 원, 노블레스 3848만 원, 시그니처 4177만 원, 플래티넘 4526만 원 △3.5 LPI 프레스티지 3220만 원, 노블레스 3,659만 원이다.

     

    likehyo85@tf.co.kr

     



    서재근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 등록순
    • 최신순

    스포츠/자동차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