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한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X이상엽 이혼 위기…방송 첫주 시청률 26%(종합)

    • 매일경제 로고

    • 2020-03-30

    • 조회 : 25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한 번 다녀왔습니다'가 방송 첫주만에 시청률 26%를 돌파하며 기분좋은 출발을 알렸다.

     

    29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3, 4회는 시청률 23.2%, 26.3%(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첫회 시청률 23.1% 보다 3.2%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민정(송나희 역)과 이상엽(윤규진 역)이 계속해 엇갈리는 현실에 괴로워하는 모습을 보이며 안방극장을 먹먹하게 물들였다.

     

    [사진=KBS]

    송나희는 동생의 파혼에 대해 대수롭지 않게 말하는 윤규진의 태도에 분노, "처제가 결혼 당일날 파토를 내고 왔는데 축구가 눈에 들어와? 너도 가족이라며!"라고 소리치는 등 실망감과 섭섭함이 뒤섞인 감정을 오롯이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송나희는 윤규진의 행동에 실망하면서도 임신을 위해 '난임 클리닉'을 예약하는 노력을 보여 안타까움을 배가시켰다. 윤규진은 아내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난임 클리닉'에 가려했지만 술에 취한 엄마 최윤정(김보연 분)을 데리러 가기 위해 급하게 노선을 변경, 약속을 어겨 엇갈리는 운명을 맞았다.

     

    이후 송나희는 어머니 탓이라고 말하는 윤규진에게 분노, "이번엔 또 뭔 쇼를 해서 불러들이셨는데?"라며 강하게 몰아붙여 부부 싸움의 불씨를 붙였다. 이때 윤규진은 과거 유산 당시의 일을 언급, "결국 니가 우리 아기 포기한 거잖아!"라며 오랜 시간 쌓인 두 사람의 골을 다시 한 번 드러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여기에 억눌린 감정을 한꺼번에 쏟아내는 이민정과 이상엽의 떨리는 목소리는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이후 윤규진은 자신의 실수로 상처를 주었다는 자책감과 사뭇 달라진 송나희의 태도에 마음앓이를 하며 되레 피하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편, 4회 엔딩에서는 윤규진을 더 미워하지 않기 위해 이혼을 통보하는 송나희의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선사했다. 아슬아슬한 두 사람의 관계에 궁금증이 더해지는 가운데 이들의 결혼 생활에 어떤 변화가 찾아올지 주목되고 있다.

     

    매주 토, 일 저녁 7시 55분 방송.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